기사검색

전주한옥마을을 컬러링북으로 그린다

가 -가 +

이희정
기사입력 2020/12/12 [14:35]

지난 11일 전주시는 한옥마을과 자만벽화마을 골목길 등 주요 관광명소를 ‘전주한옥마을 컬러링북’으로  라인드로잉 형식으로 제작하고 여행객들에게 배포한다.

 

전주한옥마을 안에 있는 여러 관광명소가 전주를 대표하는 명소들이 담긴 컬러링북으로 발간됐다. 컬러링북은 색을 칠할 수 있도록 선으로 그린 도안을 모아 엮은 책이다.

 

컬러링북에는 20여 곳의 한옥마을 여행지 도안이 들어가 있다.

 

주 여행 장소는 △풍남문 △전동성당 △경기전 △어진박물관 △최명희문학관 △교동미술관 △600년 은행나무 △승광재 △전주한옥마을 역사관 △오목대 당산나무 △오목대 △자만벽화마을 △양사재·쌍샘 △10경골목길 △현대슈퍼 △전주동헌 △전주향교 △오목교 △남천교·청연루 △남부시장 등이 포함됐다.

 

제작 작업은 한옥마을 내 캐리커쳐 작가로 활동 중인 김완 미술작가가 맡았다. 

 

김 작가는 기존 건물이나 풍경 등을 소재로 한 정형화된 제작 방법에서 벗어나 한옥마을의 아름다운 풍경과 스토리를 간직한 명소들을 독특한 상상력과 풍부한 창의력으로 재해석했다.

 

컬러링북은 작가가 직접 색칠한 완성본과 여행자가 그릴 밑그림이 양쪽에 배치돼 어린이 등 초보자도 쉽게 따라 그릴 수 있다. 

 

특히 도안만으로도 충분히 흥미를 느낄 수 있고, 여행의 좋은 추억이 기억 속에 남아 한옥마을을 다시 찾고 싶도록 만들어졌다.

 

전주한옥마을 골목길 온라인 스탬프 투어 참여 후 전체를 다 돌아 본 사람에게 기념품으로 배포한다. 

 

전주시는 향후 컬러링북 만족도를 조사해 한옥마을 골목길 풍경이나 한옥마을 사람 이야기 등 한옥마을을 또 다른 면모를 소개할 수 있는 컬러링북의 추가 발간도 검토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빌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