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부산 지역 폭우로 침수 피해 잇따라

3명 사망, 반복 사고로 비난

가 -가 +

정석흥
기사입력 2020/07/24 [16:51]

23일 부산지역에 시간당 80㎜가 넘는 폭우가 쏟아져 도심하천이 범람하고 곳곳에서 토사 유출, 침수 피해가 잇따랐다.

 

이날 오후 부산 동구 초량 제1지하차도가 침수돼 50·60대 남성 2명과 20대 여성이 숨졌다.

 

2명은 구조됐으나 병원에서 치료 중 숨졌고 1명은 사고 5시간여 만에 지하차도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초량 제1지하차도는 폭우가 올 때마다 물이 차는 상습 침수지역 중 하나였지만 침수사고가 발생한 오후 10시 18분까지 지하차도는 통제되지 않았다.

 

부산시는 6년 전 집중호우로 침수된 지하차도에서 2명이 숨진 이후 여러 대책을 내놨지만,

 

다시 똑같은 사고가 발생했다는 점에서 비난을 피하기 어렵게 됐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빌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