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현직 교사가 학교 여자화장실 몰카 설치 범죄

무너진 교권 대한민국의 미래는 어디로!!

가 -가 +

정석흥
기사입력 2020/07/09 [14:09]

경남 지역의 현직 교사 2명이 몰래카메라 설치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지난달 24일 오전 9시 30분쯤 김해지역 A고등학교 1층 여자화장실에서 교직원이 몰래카메라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하고 증거물을 인계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분석을 통해 유력 용의자를 특정, 특정교사를 임의동행 했다.

 

또 같은달 26일 오전 11시30분쯤 창녕지역 B중학교 2층 여자교직원 화장실에서 교직원이 몰래카메라를 발견해 즉시 경찰에 신고했다.

 

이어 경찰에서 해당 학교를 찾아 CCTV분석과 동선 등을 파악하는 등 수사에 나서자 해당 교사는 자수했다.

 

도교육청은 정식 임용된 두 교사를 곧바로 직위해제하고 대체 강사를 투입했다. 현재까지 두 교사 모두 성비위 관련 징계를 받은 적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도교육청에서는 몰래카메라가 발견된 시점을 전후해 학생들이 원격수업을 진행 중이어서 학생들의 피해는 없을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현직교사들의 강력한 처벌을 촉구하며 신상 공개를 요청하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빌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