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검색

디지털 성범죄 뿌리 뽑는다...특별수사단 구성

하남경찰서가 n번방 사건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운영, 대대적인 단속에 나선다.

가 -가 +

황성민
기사입력 2020/03/26 [18:58]

 하남경찰서가 불법 성착취 영상물 공유 사건인 'n번방 사건'을 계기로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운영, 대대적인 단속에 나선다.


하남서는 국민적 분노를 야기한 'n번방 사건' 운영자 수사를 계기로 우리 사회에 만연해 있는 디지털 성범죄를 체계적으로 수사하기 위해 윤성혜 경찰서장을 수사단장으로 하는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설치·운영키로 했다고 26일 밝혔다.


이에 따라 하남서는 오는 6월 말까지 예정된 '사이버 성폭력 4대 유통망' 단속을 연말까지 연장하는 등 사이버 성폭력 범죄가 근절될 때까지 경찰의 모든 수사 역량을 투입한다는 계획이다.


또 단속을 통해 찾아낸 범죄수익은 기소 전 몰수보전제도를 활용해 압류하고, 국세청에도 통보해 세무조사가 이뤄지도록 하는 등 디지털 성범죄의 원천적 차단에 나설 방침이다.


윤성혜 서장은 "엄정한 수사를 통해 우리 사회에 더 이상 디지털 성범죄가 발붙이지 못하도록 할 것"이라며 "관계기관, 시민단체 등과도 적극적으로 협력해 디지털 성범죄 척결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하남경찰서,n번방,디지털 성범죄,윤성혜 서장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시빌포스트. All rights reserved.